한전, 랜섬웨어 공격대비 안정적 전력공급에 만전

최인배 news@chemie.or.kr | 2017-05-15 16:44:20
카카오톡 보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화학신문 최인배 기자]한국전력(사장 조환익)은 15일 오전 나주 본사에 소재한 한전 전력사이버안전센터 중심으로 전 세계를 강타한 랜섬웨어 사이버 공격에 대한 사이버 비상대응태세를 긴급점검했다.


직접 현장점검에 나선 조환익 사장은 전세계 150여개국의 사이버 피해확산을 언급하며 이번 사이버 침해공격으로부터 안정적 전력공급을 유지하도록 선제적 사이버보안 대응활동과 지속적 보안취약점 제거조치를 강조했다고 밝혔다.


한전은 5월 13일부터 자체 사이버 긴급대응팀을 가동, 전력제어시스템 등 사내 ICT설비에 대한 보호를 위해 긴급히 윈도우 및백신 프로그램 업데이트 시행과 보안장비를 점검했고,15일 오전 현재까지 워너크라이 랜섬웨어 피해가 없음이 확인됐다.

 

앞으로도 한전은 안정적 전력공급과 개인정보 보호를 위해 인공 지능을 활용한 차세대 보안관제 기술 도입과 보안인력 전문화를 시행해 나갈 예정이다.

 

 

[저작권자ⓒ 화학신문.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카카오톡 보내기 카카오스토리 보내기
최인배 다른기사보기
  • 글자크기
  • +
  • -
  • 인쇄
  • 내용복사

헤드라인HEAD LINE

포토뉴스PHOTO NEWS

많이본 기사